본문 바로가기

일상

해외 거주자가 가장 바라는 한국 소포는?

한국인이 원하는 국제 소포는 바로 이것!

 

 

기온이 내려가고 두툼한 외투를 꺼내서 입게 되는 요즘! 이맘때쯤이면 항상 기다려지는 손님이 있습니다. 바로 우체국 택배! 한국에 있을 때는 몰랐던 우체국 택배의 소중함을 해외 생활을 하면서 절실하게 느끼고 있는 하시루켄입니다.

 

결혼도 하고 애도 둘씩이나 있지만 한국에 계신 부모님께서 보내주시는 택배가 기다려지는 건 아직 철이 덜 들어서 일까요? ㅎㅎㅎ

 

며칠 전에 그렇게 기다리던 국제소포가 도착을 했는데요. 제가 그렇게 기다리던 장모님의 정성이 가득 담긴 ○○가 한가득!!! 보고 있는 것만으로도 행복해서 입이 다물어지지가 않더라구요. ^^

 

 

어머님의 사랑이 가득 담긴 이것!

 

 

▲ 언제나 가슴 설레는 그 이름... 「우체국 택배」, 바다 건너서 도착했어요∼

 

 

 

▲ 우체국 박스가 가득 찼습니다.

 

 

 

▲ 이것저것 많이도 보내주셨네요. ^^

 

 

 

▲ 홍대초마 짬뽕, 처제가 맛있다고 꼭 먹어보라고 보내줘서 먹어봤는데 진짜로 맛있습니다. 라면이라기보다는 진짜로 중국집 짬뽕 같은 맛이에요. 이제까지 제가 먹어 본 인스턴트 짬뽕 중에는 최고!!!

 

 

 

▲ 와이프가 좋아하는 치즈 스틱

 

 

 

▲ 미니언즈 우유, 일본에 있는 지인이 케이스가 특이하다면서 먹어보고 싶다고 해서 한국에 있는 처제한테 부탁을 해서 받았습니다.

 

 

 

▲ 근데 옥수수 우유도 있네요? 신기 신기 ^^

 

 

 

▲ 대추와 크랜베리, 아이들 간식으로 크랜베리를 자주 주는데 똑떨어졌거든요. ㅎㅎㅎ

 

 

 

▲ 말린 도라지와 버섯

 

 

 

▲ 반찬 만들어서 먹으라고 보내주신 오징어! 하지만 술안주 오징어 버터구이가 될 운명!

 

 

 

▲ 그리고 드디어 국제우편의 주인공이 바로 이 상자 안에 들어 있습니다.

 

 

 

▲ 그건 바로 김치!!!

 

 

 

▲ 일본 마트에서도 김치를 팔지만 일본 김치는 한국 김치와는 다르게 단맛이 강해서 제 입에는 안 맞더라구요. 그래서 김치는 한국에 계신 부모님들께 신세를 지고 있습니다.

 

 

 

▲ 김치가 왜 이렇게 다소곳해 보이죠? ㅎㅎㅎ

 

 

 

▲ 장모님의 특제 굴김치! 굴김치는 결혼하고 나서 처음 먹어봤는데 굴이 참 시원하고 맛있더라구요. 그래서 장모님께서 김치를 보내주시면 김치 속에서 굴부터 찾아서 먹어 치우는데 와이프한테 항상 혼납니다. ㅎㅎㅎ

 

 

 

▲ 후다닥 마트에 가서 두부 한 모를 사 왔습니다. 두부에 김치와 굴을 올려서∼ 음∼ 너무 맛있어요.

 

 

김치! 아마 저뿐만이 아니고 해외에 거주하시는 많은 분들이 김치를 가장 그리워하실 것 같은데요. 다른 건 몰라도 김치만큼은 한국에서 한국 재료로 어머님이 만들어 주신 김치가 제일인 것 같습니다. ^^

 

어머님 감사합니다. 잘 먹겠습니다

 

 

  • BlogIcon 즐거운 검소씨 2016.12.28 09:43 신고

    한국에서 오는 소포...아...이름만 들어도 설레네요.^^
    게다가 김치라니....굴도 들어있고, 정말 맛있겠어요. 밥 두세공기는 바로 뚝딱하셨겠지요?^^

  • BlogIcon jshin86 2016.12.28 11:48 신고

    와!

    특제 굴 김장김치가 엄청 맛있어 보입니다.

    근데. ..정~~말 고마움을 느끼셔야 해요.

    막상 소포를 풀면 많아? 보이지 않을지도...그리고 얼마 안된다고? 생각 할수도 있는데...물론 하시루켄 님은 아니겠지만. ..준비 하는 손길은 많은 정성을 들여서 하는 거랍니다.

    준비 하고 또 우체국에 가서 줄서서 기다려야 하고 form 도 작성 해야 하고.....

    나는 나중에 우리 사위 한테 잘? 해줄른지 모르겠네요?

    일본이 물가가 상당히비싸지요?

    크리스마스도 잘 지내셨으리라 생각합니다.

    • BlogIcon 하시루켄 2016.12.28 13:51 신고

      당연하죠. 항상 감사해하고 있답니다.
      국제우편 손이 참 많이 가는 일이잖아요.

      저는 올해도 산타로 변장해서 아이들에게 선물을 줬는데 다행히 못 알아보더라구요. ^^

      크리스마스 잘 보내셨죠?
      미국은 크리스마스가 정말 큰 명절이겠어요

    • BlogIcon jshin86 2016.12.29 00:11 신고

      정말 훌륭한 아빠이시네요 그리고 훌륭한 가장 이시기도 하고...
      참으로 장하십니다.
      너무 좋은 모습 이에요.
      젊은 사람이 그렇게 열심히 성실하게 사는 모습을 보면 왠지 저는 가슴이 뭉클 하네요 기특해서.....



      네..저희도 크리스마스 잘 지냈어요.
      우리 둘째가 참 절약?형 인데 우리에게 $1,000.00 check 를 주더군요.

      와!....했어요 진심으로....
      이제는 철이 들아가는건지...여튼 계획을 세워서 열심히 사는거 같아서 기분은 좋았답니다.

      별로 쓸데가 없어서 그냥 저금 했어요.


      기분 나쁘지 않게 답글 읽어 주셔서 고마워요.
      괜한 소리를 했나 싶었거든요.

    • BlogIcon 하시루켄 2017.01.02 13:54 신고

      기분나쁘다니요. 좋은 말씀 해주셔서 항상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훌륭한 아드님을 두셨네요. 아이들 키우며 살다보니 돈을 벌어도 부모님께 용돈을 드리는게 마음처럼 선뜻 행해지는 일이 아니더라구요.

      부보님께 받은 것을 전부 되돌려 드리지는 못하더라도 그 백분의 일, 만분의 일이라도 돌려 드려야 하는데 마음만 그럴뿐 행동으로 옮기지 못할 때가 많답니다.

    • BlogIcon jshin86 2017.01.02 23:51 신고

      저는 딸만 둘이에요.^^
      아들이 없어요.

      아마도 결혼을 하지 않아서 그럴수 있었을거에요.

      저희는 애들한테 용돈 받을 생각은 정말 0.1% 도 없어요.
      요즘은 젊은 사람들은 지네 살기에도 사실 바쁘잖아요 진심으로 그렇게 생각 하고 있어요.

      아마도 이런 생각은 우리가 미국에서 너무 오래 살았기 때문에 가지는 견해가 아닌가싶기도 하네요.




  • 외국삽ㅣ다 2016.12.30 03:53

    남편이 일본사람이라도 하는짓이 한국남자하는것보다 더 귀엽습니다.

  • 효자 2016.12.31 08:49

    부모님께 효도 합시다.

  • BlogIcon 프라우지니 2017.01.01 22:40 신고

    말린 도라지는 처음보네요.^^
    장모님 사랑을 제대로 받고계신 사윗님이신거 같습니다.^^

  • 선릉 2017.03.06 16:39

    국제소포 외국으로 김치 보낼때 스티로폼박스로 가능한가요? 우체국에서는 깡통에 넣어서 보내야 한다고 하던데 말이죠...

    • BlogIcon 하시루켄 2017.03.08 10:42 신고

      저도 깡통에 넣어서 보내야 한다는 이야기는 들은 것 같은데 비닐로 싸고 스티로폼 박스에 넣어서 받았는데도 별 문제 없었어요.
      깡통에 넣어야 하는게 아마도 여름같이 더울때 김치 보내면 가스가 차서 비닐이 터지는 바람에 그럴거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