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

[도쿄음식] 고기를 돌에 찍어 먹어요! 야끼니꾸집의 신기한 히말라야 돌소금


고깃집에서 처음 본 투명한 돌판의 정체는?


 

한동안 긴축재정으로 인해 소고기를 안 먹었더니 몸이 축축 처지는 것 같아서 오래간만에 가족들과 함께 소고기를 먹으러 신주쿠에 나갔습니다. 원래 자주 가는 곳은 이케부쿠로에 있는데 이 날은 신주쿠에 볼일이 있어서 인터넷으로 부지런히 검색을 했죠. 아이가 있기 때문에 방이 있는 고깃집을 수소문하다가 평이 좋은 곳이 있길래 예약을 하고 갔습니다. 

 

여느 때와 다름없이 소고기 모둠을 시키고 (저희는 항상 모둠 소고기를 시킨 다음에 그날그날 땡기는 부위를 추가로 시켜서 먹는답니다.) 이야기꽃을 피우며 기다리고 있었죠. 

드디어 똑똑! 노크하는 소리가 들리고 점장이 들어왔습니다.

 

그런데...

 

점장이 손에 들고 온 것은 고기가 아니고 돌이었습니다!!!

 

 

【히말라야 돌 소금

 

 

바로 이 돌인데요. 분홍빛을 띤 투명한 돌입니다. 꼭 대리석같이 보이기도 하구요. “왜 고깃집에서 돌을 가져다 주지?” “여기에 고기를 구워 먹으란 건가?” 별별 생각이 다 들었는데 점장이 설명을 해주더군요.

 

하시루켄 : 이 돌은 뭐죠?

점장 : 이와시오(岩塩)라고 부르는 히말라야 돌소금입니다.

하시루켄 : 네? 돌소금이요? 이게 소금이라구요?

점장 : 네^^

하시루켄 : 어떻게 먹는 거죠?

점장 : 고기를 구우신 후에 돌소금에 찍어드시면 돼요^^

하시루켄 : 아...네...

 

분홍빛 돌에 고기를 찍어 먹으라는데... 설명을 듣고 나서도 이해가 잘 안되더군요.

돌에다가 고기를 찍어 먹으면 과연 소금맛이 날까 싶었죠

확인한 방법은 오직하나 직접 먹어보는 수밖에 없다 싶어서 윤기가 좌르르 흐르는 고기를 굽기 시작했습니다.

 

 

 

모둠 소고기에요. 마블링이 예술이죠? ㅎㅎ

 

 

 

고기를 불판에 올리고 굽기 시작합니다.

 

 

 

과연 돌판에 고기를 찍어서 먹으면 정말로 짠맛이 날까요?

 

 

 

잘 구워진 고기를 불판에서 건져서 돌소금 위에 올렸습니다.

그랬더니 신기하게도 따끈따끈한 고기의 열로 돌소금이 조금씩 녹더군요.

과연 맛도 짤까 싶어서 먹어봤는데...

어? 진짜로 짭짤한 겁니다.

 

 

 

고기를 또 굽고...

 

 

 

다시 돌소금 위에 올려서 앞뒤로 한 번씩 뒤집어 준 다음에 다시 먹었는데

역시 짭짤한 소금맛이 확실히 느껴집니다.

 

 

 

고기를 또 열심히 굽습니다.

이때부터는 소금 돌판에 고기를 찍어 먹는데 재미가 들려서 고기를 빨리 굽게 되더군요 ㅎㅎㅎ 

 

 

 

이렇게 두툼한 고기에도 소금이 잘 스며듭니다.

 

 

제가 고기를 너무 좋아해서 한국에 있을 때도 고깃집을 참 많이 다녔었는데요. 한국에서도 일본에서도 고깃집에서 소금 돌판이 나온 건 처음 봤습니다.

그것도 히말라야산으로 말이죠. ㅎㅎㅎ

 

보통 고기가 좋은 집에 가면 고기 맛을 제대로 느끼기 위해서 소금에 찍어 먹죠. 그런데 소금양을 잘 못 조절하면 귀한 소고기를 망치게 되는데 돌소금은 그런 참변을 방지해 줍니다. 돌소금이 아주 천천히 녹기 때문에 뜨거운 고기를 올려놓아도 많이 짜지 않습니다. 그리고 고기 전체적으로 소금 간이 되는 장점도 있구요 ^^

 

그리고 한번 사용한 돌판은 위생상 재사용하지 않고 버린다고 하네요.

어차피 버릴 거면 달라고 했더니 그것도 안된다고 합니다. 혹시나 집에 가져가서 식중독이라도 걸리면 자기들한테도 책임이 생기기 때문이라네요. 집에 가져와서 스팸이라도 구워서 찍어 먹으려고 했는데 말이죠 ㅎㅎㅎ

 

태어나서 처음 만나 본 히말라야 돌소금! 저에게는 먹는 재미에 고기의 맛까지 살려주는 요술 방망이... 아니, 요술 돌이었습니다. ^^

  • BlogIcon 노지 2014.10.09 07:44 신고

    호오...정말 재미있네요 ㅋㅋㅋ 일본의 먹거리는 하나부터 열까지 ㅋㅋ

    • BlogIcon 하시루켄 2014.10.12 01:45 신고

      그렇죠? ㅎㅎㅎ
      저도 일본에 와서 참 재미있는 먹거리들을 많이 접하게 되네요.
      그런데 한국에도 잘 찾아보면 신기하 먹거리들이 많이 있을 것 같기도 해요 ^^

  • BlogIcon 첼시 2014.10.09 10:29 신고

    헉! 돌소금이라길래 암염인가? 했는데 ㅋㅋ
    꼭 얼음처럼 보이기도 하고.. 정말 듣도 보도 못한 신기한 발상이에요!
    소금도 소금이지만 고기에도 눈이 가네요. :)

  • BlogIcon 까칠양파 2014.10.09 13:41 신고

    돌소금이라 특이하네요.
    저도 고기 먹으러 가면, 소금+참기름으로 만든 소금장보다는 그냥 소금에 찍어 먹어요.
    매번 소금만 달라고 해야 하지만, 그래도 고기는 소금에 찍어 먹어야 제맛이죠.

    그런데 저 돌소금 좀 아깝다는 생각이 드네요.
    히말라야 소금이라면 가격이 만만치 않을텐데, 한번만 쓰고 버린다니 고객에서 줬으면 좋겠네요.
    가루로 만든 후 집에서 다른 요리에 재활용할 수도 있을테니깐요.ㅎㅎ

    • BlogIcon 하시루켄 2014.10.12 01:48 신고

      양파님이 또 고기를 드실줄 아시네요. ㅎㅎㅎ
      소금에 먹으니까 고기맛을 확실히 알겠더라구요.

      저도 돌덩이 집에 가져오고 싶었는데 아쉬웠어요.
      장식용으로라도 쓰고 싶었는데 말이죠.
      근데 가루로만들어서 재활용이라니... 저 보다 한발 더 나가셨네요 ㅎㅎ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10.09 14:29

    저도 한번가보고싶네요 ㅎㅎ

  • BlogIcon 별 :D 2014.10.09 14:47 신고

    그러니까 소금인 거죠?
    진짜 돌인 줄 알고 식겁했어요.
    근데 색깔이 이쁘네요:)

  • BlogIcon 2014.10.09 17:32

    항상 잘 보고 있어요~
    눈팅만 하는 저인데 ㅎㅎ 염치없게
    가계명 알수 있을까요?
    다음주에 가볼까해요~

    • BlogIcon 하시루켄 2014.10.12 01:53 신고

      눈팅만 해주셔도 정말 감사하죠 ^^
      가게이름은 조만간 포스팅하려고 했는데 ㅎㅎㅎ

      구루나비 주소 달아 놓을께요
      http://r.gnavi.co.jp/19e0ahs40000/

  • BlogIcon 머쉬룸M 2014.10.09 19:49 신고

    금가루에 소금돌판, 그리고 맛있는 스테이크 더 먹고 싶네요.
    최근 업무가 바빠서 식사가 시원치 않았는데...
    급 먹고 싶습니당!!

  • 익명 2014.10.10 00:44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Rin5star 2014.10.10 02:23 신고

    돌소금을 사용하다니 참신한 아이디어네요 :)
    그나저나 스팸을 찍어드시려고 생각 하셨다니... 물 많이 드실뻔 했네요 ^^
    매번 구경만 하다 제 포스팅에 남겨주신 댓글보고 저도 용기내서 댓글 달아 봅니다.

  • BlogIcon 바나나립스 2014.10.11 20:27 신고

    버린다니... 조금 아깝네요.. ㅠㅠ 고기는 맛있고 비싸보여요. 제가 배 채우려면 돈이 아주 많이 들듯 .

    • BlogIcon 하시루켄 2014.10.12 01:57 신고

      바나나립스님 고기 볼 줄 아시네요.
      맛은 있는데 좀 비쌌어요. 또 가고는 싶은데 가격때문에 좀 망설여지더라구요. 고기로 배 채우기는 힘들고 미리 라면 한 그릇 먹고 가야될 것 같아요 ㅎㅎㅎ

  • BlogIcon 싙ㄴ 2015.04.13 02:32

    광산 소금은 암염이고 이보다는 천일염이 좋습니다. 한국처럼 갯벌에 말리는 천일염은 몸에 좋은데 세계 소금량의 2프로만이 한국과 같은 방식으로 만드는 천일염이라고 하네요 히말라야 소금이든 뭐든 건조과정에 차이가 있어서 한국의 마트에 널린 싸구려 천일염만 못하다고 합니다. 자세한 건 인터넷에 널려 있으니 찾아보셔도 될 겁니다. 실제 일본의 과학자도 한국에 와서 놀란 나머지 일본에서 한국 천일염을 알린다고 합니다. 그렇다고 뭐 한국 음식이 다 좋다 이런 건 아니고 소금 하나만큼은 세계 상위 2프로라고 하네요 그래서 천일염만 먹으면 오히려 고염식 하는 게 저염식보다 낫다고 합니다만 이걸 아는 사람이 워낙 적네요 한국에도 다들 저염식 열풍이라 저도 저염식 하려고 검색하다 알게 된 정보인데

    • BlogIcon 하시루켄 2015.04.14 22:41 신고

      한국의 천일염이 그렇게 좋은 줄은 몰랐어요.
      영화 식객에서 보고 그냥 어렴풋이 좋은거구나라고만 생각했었는데
      왠지 자랑스럽네요. ^^